default_setNet1_2

시, 가로수 생육환경 개선 및 보도블럭 정비

기사승인 2017.10.12  11:31:56

공유
default_news_ad1

   
▲ 가로수 생육환경 개선 작업
김포시가 약  한달간 도심지 가로수길 생육환경개선 작업을 실시한다.

이번 정비는 그동안 가로수 성장으로 솟아 오른 인도가 시민 보행에 불편을 초래한다는 점에서의 조치로, 지난 4월 사우동 시청앞 메타세쿼이아길을 시작으로 고촌읍 벚나무길, 북변동 은행나무 길, 월곶면 벚나무 길 등 총 400여주에 대해 가로수 주변의 보도환경이 정비됐다.

시 공원녹지과는 11월 중순까지 사우동 보건소 앞 메타세쿼이아길, 북변동 피자헛 앞 느티나무길, 나리병원 앞 회화나무길, 풍무동 월드메르디앙과 신동아아파트 주변, 장기동 칠엽수길 등 총 6개 구간 350여주에 대해 이번에도 정비할 계획이다.

또한 자전거 도로위 가로수 구간도 함께 정비해 자전거 이용에 불편함이 없게 한다는 계획이다.

두철언 공원녹지과장은 “가로수 생육환경 개선사업을 통해 보행약자를 위한 무장애(無障礙) 가로수길을 만들고 도시림의 경관을 향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신정아 기자 sja@city21.co.kr

<저작권자 © 씨티21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