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김포시차세대위원회, 의회서 열띤 토론

기사승인 2019.11.11  17:27:35

공유
default_news_ad1

- "학생부 종합전형 유지하며 더 공정한 평가방법 찾아야"
"등하교시 학생 대중교통 요금 인하하자"

   
 

김포지역 8개 학교 중·고교생으로 구성된 김포시차세대위원회 위원 20명이 11일 오후 김포시의회 본회의장에 모여 청소년의회 교실을 열고 열띤 토론을 벌였다.

이날 참석한 학생들은 시의회 소개영상을 관람한 후 신명순 의장으로부터 김포시의회의 기능과 역할 등에 대한 설명을 들은 뒤 의회사무국이 준비한 시나리오에 따라 모의의회를 체험했다.

간단한 입교식에 최근 사회 이슈로 부각된 학생부 종합전형제도를 보완한 공정한 평가방법을 찾아야 한다는 최시현(운양고) 의원의 5분 발언을 시작으로 의장 선출을 진행해 양곡고 김하정 학생을 청소년의회 의장으로 선출했다.

김하정 의장의 사회로 진행된 임시회에서는 먼저 학생부 종합전형 제도 폐지에 따라 집행기관의 대책을 묻는 시정질문이 진행됐다. 이어 ‘김포시 청소년 교통비용 절감 지원 조례안’과‘김포시 학생부 종합전형 폐지 조례안’ 2건을 토론 안건으로 상정해 열띤 토론을 펼쳤다.

특히 ‘김포시 학생부 종합전형 폐지 조례안’에서 제안자로 나선 전하늘(운양중) 의원은 “공정하고 정확한 입시를 위해 조례안을 대표발의하게 됐다”며 ▲정시확대에 따른 지도 강사의 책무 ▲체험학습의 더 나은 환경 조성 ▲ 학생들의 자치활동과 필요시설 및 장비에 대한 지원 등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또한 “등하교시 학생 대중교통 요금을 인하하자”는 안건 또한 의원간 토론에서 많은 공감을 얻어 의결됐다.

청소년의회를 마친 차세대위원들은 “조례를 직접 만들어 보고 시의원을 체험한 기회가 너무 신기하기도 하고 재미 있었다”며 “앞으로도 많은 체험기회를 갖기 희망한다”는 의견을 밝혔다.

신명순 의장은 “청소년들이 직접 민주주의의 원리를 체험하며 토론을 이어가는 것을 보니 무척 대견스럽다”며 “관심과 열정으로 여러분들이 꿈꾸는 곳을 향해 한발 한발 내딪으면서 자신의 역량 계발에 힘을 쓰라”격려하며, 참가 학생들에게 수료증을 전달했다.

한편, 김포시의회는 청소년 민주의식 함양을 위해 청소년의회뿐 아니라 학생 기자단 인터뷰, 초·중·고교생의 의회 견학, 청소년을 위한 의회안내 만화책자 제작 등 다양한 지방의회 체험 기회를 제공해 오고 있다.

   
 

 

신정아 기자 sja@city21.co.kr

<저작권자 © 씨티21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