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양촌읍 구래리 기업인들, 위기가정 후원금 기탁

기사승인 2019.12.12  14:54:15

공유
default_news_ad1
   
 

양촌읍 구래1리(이장 신덕춘)와 기성철강(대표 김성만) 등 구래리에서 기업을 운영하는 4명은 12일 양촌읍행정복지센터(읍장 박정우)를 찾아 위기가정 지원을 위한 성금 400만원을 기탁했다.

이들 기업인들은 "어느날 한자리에 모여 지역발전에 대해 논의하던 중 누군가의 제의로 뜻을 같이 하기로 의견이 모아졌다"며 기탁의 배경을 설명했다.

신덕춘 구래1리장은 "집집마다 문제가 없는 집은 없는데 특히 갑작스런 위기사유가 발생한 집들은 스스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여력이 없어 누군가가 함께 해야 한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박정우 양촌읍장은 "여유가 많아 이웃을 돌아보는 사람보다 자신에게 주어진 삶에 감사하는 사람이 이웃을 더 돌아본다고 한다. 함께 동행해 주시는 실천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기탁된 성금은 긴급한 위기사유가 발생한 가정에 대해 긴급히 쓰일 수 있도록 양촌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로 배분돼 지원될 예정이다.

신정아 기자 sja@city21.co.kr

<저작권자 © 씨티21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