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市, 이마트 김포한강점과 북한이탈주민 정착지원 업무협약

기사승인 2021.04.12  20:19:13

공유
default_news_ad1

김포시는 지난 9일 관내 북한이탈주민의 안정적인 정착 지원을 위해 ‘이마트 김포한강점(점장 박태현)’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하나원 수료 후 김포시로 전입해 모든 것이 낯설고 두려운 초기 정착 북한이탈주민의 새로운 생활터전 마련과 안정적인 지역사회 정착을 위해 지역 내 대규모 점포와 상호 협력하고자 체결됐다.

협약내용으로는 ▲김포시가 구매하는 정착지원물품(가스레인지, 선풍기 등 생활필수품)과 이마트 김포한강점이 지원하는 사은품 일괄 배송 ▲북한이탈주민의 안전한 소비 지원을 위한 신선3종 30% 할인 쿠폰 제공 ▲김포시 추천 지원대상자에게 명절 즈음 연 2회의 후원물품 지원 ▲김포시가 추진하는 평화공감사업 홍보활동 적극 지원 등이며 김포시와 이마트 김포한강점은 북한이탈주민의 정착 지원방안을 서로 논의하고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갈 것을 약속했다.

2021년 4월 기준 780여명의 북한이탈주민이 정착해 살고 있는 김포시는 물품지원사업 외에도 초기정착세대 아파트 입주청소를 지원하는 사업과 경제적 자립을 위한 자격증(운전면허) 취득지원, 방역 마스크 지원 등 북한이탈주민이 우리 사회에 신속하게 정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착지원 사업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신정아 기자 sja@city21.co.kr

<저작권자 © 씨티21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