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시의회, 전시민 재난지원금 및 인천2호선 연장 용역비 등 승인

기사승인 2021.09.19  08:12:11

공유
default_news_ad1

- 제212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 열어 3회 추경안, 조례안 등 21건 처리

   
 

김포시의회(의장 신명순)가 지난 17일 '제212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열고 3회 추가경정예산안과 조례안 등 21개 안건을 의결하고 11일간의 의사일정을 마무리했다.

오강현 의원과 홍원길 의원의 5분 발언에 이어진 안건표결에서 김계순 의원이 발의한 '김포시의회 업무추진비 사용 및 공개 등에 관한 규칙안' 1건과 배강민·홍원길 의원이 발의한 '김포시 노인 보청기 구입비 지원 조례안' 등 조례안 9건은 원안으로 '김포시 경력단절여성(고용중단) 등의 경제활동 촉진에 관한 조례안' 등 조례안 3건은 수정 가결됐다.

또한 '김포시 문화예술회관 건립' 등 공유재산관리계획안 2건과 '김포시 우리아이행복돌봄센터 민간위탁 동의안' 등 기타안 4건이 원안 가결됐다.

하지만 '재단법인 김포FC 프로리그 진출 동의안'은 프로리그 진출에 수반되는 재정 조달의 구체적 방안 등의 논란으로 상임위에서 부결돼 본회의에 부의되지 않았다.

이어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홍원길)에서 보고된 2021년도 제3회 추가경정예산안은 집행기관이 요구한 1조 7,645억 6,081만원(기정예산 대비 3,144억 3,301만원 증액) 중 6억 3,650만원을 감액 본회의에서 처리됐다.

관심을 불러온 주요 예산을 살펴보면 중앙정부에서 결정한 1인당 25만원씩 지급하는 상생국민지원금 지자체 부담분과 중앙정부 지급에서 배제된 시민에게 지급할 부담금이 전액 반영돼 전 시민이 재난지원금을 지급받게 됐다. 또한 지난 제4차 국가철도망 계획에서 반영돼 인천~김포~고양을 잇는 ‘인천2호선 연장사업 사전 타당성 조사 연구용역비’가 승인돼 신속한 추진에 힘이 실렸다.

감액 예산으로는 체육과 소관' 김포시 체력인증센터 설치' 6억원과 문화예술과 소관 '김포시사 편찬'사업 3,650만원, 총 2건으로 종합적인 계획 미비 등이 지적돼 삭감됐다.

한편 김포시의회 다음 회기는 오는 10월 19~22일까지 4일간의 일정으로 계획돼 조례안 및 일반 안건이 다뤄질 예정이다.

신정아 기자 sja@city21.co.kr

<저작권자 © 씨티21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