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풍무동~신곡6지구 신규도로 임시개통

기사승인 2024.05.24  14:29:25

공유
default_news_ad1

- 현수2교사거리~신곡6지구까지, 오는 27일부터 도로 전구간(L=2.2㎞) 이용가능
교통량 분산으로 고촌 등 교통정체 완화 기대, 풍무-고촌간 왕래거리 획기적 단축

   
 

만성교통체증으로 시민들이 불편을 호소해왔던 태리IC~신곡사거리 방면의 교통불편이 김포시의 도로 신설 개통으로 완화될 전망이다.

시는 올해 준공예정인 '김포도시계획시설(도로:고촌중로2-4호선) 개설공사' 구간을 오는 27일 10시부터 임시개통한다고 밝혔다.

이번 임시개통하는 김포도시계획시설(도로:고촌중로2-4호선) 개설건은 풍무동 인근 현수2교 사거리부터 고촌 신곡6지구 캐슬앤파밀리에 1단지까지의 약 2.2km구간이며, 왕복2차로와 편측보도를 개설하는 사업으로, 임시 개통후 인허가 과정을 마치는대로 정식 개통할 예정이다.

이번 도로 개통은 지난해 고촌읍 행정복지센터에서 개최된 시민 소통 프로그램 '테마가 있는 소통 광장'에서 시민들의 건의사항이었던 신곡사거리 교통체증 문제를 해소하고자 다각적으로 검토하던 과정 중에 이뤄낸 성과다.

국도48호선의 태리IC~신곡사거리 방면은 김포시와 인천시 검단 주민의 출퇴근 및 물류의 이동, 강화까지의 통과교통 등으로 교통체증이 지속돼 왔다.

이로 인해 신곡사거리는 전국 일반 국도 중 교통사고가 매우 빈발하는 곳으로 지적돼 왔다. 그러나 이번 신설 도로의 임시개통을 통해 교통량이 분산되면서 국도48호선의 교통정체 완화와 도로 서비스수준을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병수 시장은 "교통불편해소는 민선8기 김포시가 최우선과제로 추진 중인 사안으로, 이번 임시개통을 통해 교통량을 분산시킬 것으로 보고 있다"며 "잔여 인허가 과정을 마치는대로 정식개통 또한 바로 추진할 계획이며, 이번 도로 개통으로 국도48호선 이용시 시민들이 겪은 교통체증 문제를 일부 해소하고, 풍무~고촌 간 왕래 거리를 획기적으로 단축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 풍무동~신곡6지구 신규도로 위치도

 

신정아 기자 sja@city21.co.kr

<저작권자 © 씨티21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