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김포 3000번 버스노선, 통진중·고 정류소 추가 정차

기사승인 2024.05.24  17:34:21

공유
default_news_ad1

- 지난해 시정설명회 시민건의사항 수렴, 지난달 20일부터 추가정차 시행
마송택지지구 입주민 증가에 따른 이용 환경개선, 개선 후 15% 이용률 증가

   
▲ 3000번 통진중고등학교 추가정차 정류소 위치도

시민이 편리한 교통환경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김포시가 관내교통편의 증진에도 앞장선다.

시는 3000번 버스노선(강화터미널~신촌역 운행)의 통진중고등학교 정류소 추가 정차를 지난달 시행했다. 이는 지난해 시정설명회에서 통진읍 주민이 건의한 사항으로, 마송택지지구 내 신규아파트(8개 단지 5,296세대)의 대단위 입주로 버스이용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추진됐다.

시는 시정설명회 건의사항 청취 이후 적극적인 추가정차 추진을 검토해왔다. 추진 결과 지난 달부터 시행할 수 있게 됐고, 직행좌석 3000번 버스노선의 통진중고등학교 정류소 추가 정차를 분석한 결과, 통진읍 출·퇴근 버스이용 환경이 크게 개선된 것으로 확인됐다.

추진 결과 기존 멀리 떨어진 마송 정류소를 이용하던 입주민들이 신규 정차 정류소를 이용함으로써 도보거리를 단축하는 등 출·퇴근 불편 사항이 해소돼 통진읍의 버스이용 환경이 크게 개선됐다.

또한 추가 정차 시행 전·후 일 평균 버스 이용 수요를 비교한 결과 이용자가 15% 늘어나는 등 그간 버스를 이용하지 않던 시민들도 가까워진 정류소를 통해 편리하게 버스를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3000번 노선은 강화터미널에서 출발해 사우역, 고촌역, 발산역을 경유, 신촌역을 운행하는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준공영제 노선이다.

시 관계자는 "정류소가 멀어 버스를 이용하기 어려웠던 주민들도 버스를 탈 수 있게 되어 시민들이 보다 편리하게 목적지에 도달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주민이 편리하게 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신정아 기자 sja@city21.co.kr

<저작권자 © 씨티21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